• 북마크
맨즈 : 남자포털 - MANZ

다큐 : 한국 - 역사

불꽃처럼 살다, 중국의 영화황제 김염 : KBS1 - 한국사전

제목 불꽃처럼 살다, 중국의 영화황제 김염 채널 KBS1 방송 2008년 04월05일
프로그램 한국사전 | 035회 시대 + 일제 + 현대 연대 + 20세기
키워드 김염,김구,독립운동가,항일운동 테마 + 독립운동가 + 한류 + 배우
태그 KBS다큐멘터리 한국사전 2008년작
내용

중국이 사랑한 배우, 중국 유일의 영화 황제 김염(金焰). 그는 조선인이었다. 
영화배우로서 최고의 정점에 이르렀을 때, 김염은 항일영화인으로서의 삶을 선언하는데... 
그 배경에는 독립운동가 아버지가 있었다.

- 아시아 최초의 스타, 김염 
1930년대 중국의 봉건사회 질서 속에서 영화배우 김염의 준수한 외모와 명랑하면서도 온유한 성격은 신문화를 대변하는 진보적이고 세련된 이미지와 결합해 중국의 젊은이들을 매료시켰다. 
김염은 곧 중국의 젊은이들의 문화아이콘이 되었고, 젊은이들은 영화 속 김 염의 행동과 말투, 패션 등 그의 모든 것을 선망하고 따라했다. 

- 김염, 백범 김구와 만나다 
1935년, 김염은 비밀리에 남경으로 향한다. 독립운동자금을 전달하기 위한 백범 김구와의 만남이었다. 이 둘은 이후에도 수 차례 만남을 가졌다. 김염은 중국 영화계의 총아로 군림하던 시절부터 남몰래 한국의 독립운동을 지원해오고 있었던 것이다. 

- 연애영화 출연 거부, 진정한 영화 황제가 되다 
성공의 정점에서 배우 김염은 진보적 항일영화인으로서의 삶을 선언했다. 김염은 단순한 연예인에서 벗어나 영화를 통해 봉건사회개혁과 항일투쟁에 기여하고자했다. 이로써 김염은 진정한 영화 황제가 된다. 이 시기의 항일영화 대표작인 《대로大路》는 대중적으로도 큰 성공을 거두고 그 인기는 시대를 초월해 오늘날까지 이어지고 있다. 

- 독립운동가 아버지, 항일영화인 김염 
김염의 가족은 대부분 항일독립운동에 투신했다. 
그의 아버지 김필순은 안창호, 김구, 신채호 등과 함께 신민회 핵심인물로 중국 망명 뒤에도 한인 독립운동기지를 만드는 등 항일투쟁운동을 해나갔다. 김염은 어린 시절 상해애국부인회를 조직한 고모 김순애의 집에서 더부살이를 해야했는데 그 고모부가 바로 파리강화회의에 참석해 대한독립을 세계에 널리 알린 김규식이다. 또 다른 고모부인 서병호 역시 상해임시정부의 내무의원이었으며 한인청년당을 창당한 서재현과 대한애국부인회의 회장이자 3·1운동을 주도한 인물로 알려진 김마리아는 그의 사촌들이다.

* 출처 : KBS1 - 한국사전
1
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.
--- 유튜브에서 공유된 동영상입니다. ---
저작권에 문제가 있는 경우 메일 주시면 처리하여 드리겠습니다.

댓글목록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