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북마크
맨즈 : 남자포털 - MANZ

OST : 해외

백야 | White Nights : Say You, Say Me

내용

긴 백야가 계속되는 시베리아 상공을 미국의 한 여객기가 비행하고 있다.
탑승객 중에는 소련서 망명한 세계적인 발레리노 니콜라이(Nikolai (Kolya) Rodchenko: 마하일 바리시니코프 분)가 탔다.

그런데 뜻밖의 기체 고장으로 비행기가 불시착하는 바람에 사태는 급변한다.
의식에서 깨어난 그의 앞에는 소련 KGB의 차이코 대령(Colonel Chaiko: 예르지 스콜리모프스키 분)이 있었다. 
이코 대령은 니콜라이를 고향에 강제 송환시켜 새로 지은 카로프 극장의 첫 공연 무대에 출연시키려고 한다.

니콜라이는 월남전에 항의하여 근무지에서 탈영한 흑인 탭 댄서 레이몬드(Raymond Greenwood: 그레고리 하인즈 분)와 그의 소련인 부인 다나(Darya Greenwood: 이자벨 로셀리니 분) 부부의 집에 맡겨진다.

한편 니콜라스의 애인이었던 가리나(Galina Ivanova: 헬렌 미렌 분)와 재회한 두 사람은 8년간의 긴 이별을 새기며 깊은 감회에 젖는다.
니콜라이가 몰래 탈주를 시도한 것이 발각돼 다라가 끌려가자 니콜라스는 하는 수 없이 발레 연습에 들어간다.

다라가 다시 오고 그 무렵, 가리나는 니콜라스를 위해 미대사관에 협조를 요청했다.
드디어 세 사람은 탈출을 시작하지만 레이몬드는 차이코의 주의를 끌기 위해 스스로 희생해 붙잡힌다.
하지만 니콜라스와 다라는 차이코에게 잡힐 뻔 하나 매니저 앤의 기지로 간신히 탈출에 성공을 한다.

이윽고 백야의 계절이 끝날 무렵, 수용소에 투옥되었던 레이몬드는 곡경에 끌려갔을 때 거기에서 니콜라스와 다라가 기다리고 있었다.
포로 교환이 성립된 것이다. 뜨거운 우정으로 이어진 두 사람은 비로소 자유를 찾았다.

출처 : 네이버 영화

포스터
2
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.
--- 유튜브에서 공유된 동영상입니다. ---
저작권에 문제가 있는 경우 메일 주시면 처리하여 드리겠습니다.

댓글목록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